미묘의 플레이버튼 : 사서A의 〈82년생 김지영〉 기고에 부쳐

아이돌로지가 페미니즘으로 ‘편향’되고 있음을 우려하는 독자가 많은 듯하기에, 편집자로서 응답할 필요를 느낀다. 일단 〈82년생 김지영〉이나 페미니즘에 대한 찬반여부를 배제하고 이야기해 보겠다.

Read More

걸그룹 댄스 미학

완벽한 무대를 만들기 위해 연습실에서 긴 시간의 청춘을 불태우는 아이돌 한 명, 한 명에야 성차가 어디 있을까요. 그러나 제작진은 ‘멋있는 남자 아이돌’을 보여주고 싶어 했고, 여자 아이돌은 굳이 멋있지 않아도 된다고 믿는 듯했습니다.

Read More

아이돌이 페미니즘 책을 읽어야 할 이유

- 학교 도서관 사서 A 씨의 증언

저는 모 학교 도서관의 사서입니다. 사실상 도서실이라고 해야 할 정도로 단출한 공간이지만요. 새 학기가 시작되고 한 달이 채 지났을까, 이 자그마한 도서관에 미묘한 변화가 생겼습니다.

Read More

갓세븐 – 딱 좋아 : 갓세븐을 좋아하는 당신을 위한 이야기

갓세븐의 ‘딱 좋아’는 정말 ‘착한’ 노래임이 분명하다. 그러나 이 곡의 통찰력은, 그 말을 듣고도 당신이 불안해할 것이라는 사실을 놓치지 않고 포착했다는 점에 있다.

Read More

마마무, 에스나 – AHH OOP! : ‘뻔한 얘기’

욕망하는 여성과 겁먹은 남성을 보여주는 ‘AHH OOP!’. 성별구조 뒤틀기는 조금 철 지난 주장이다. 그러나 이 곡이 의미 있는 이유는 거기서 더 나아가기 때문이다.

Read More
Logo Header Menu